메뉴 전체열기 통합검색

주요 연구 성과

> 연구성과 > 주요 연구 성과
URL Copy printer font big font small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트위터로 공유하기
완전미율 향상을 위한 중부지역 적정 찰벼의 수확 적기
작성일2018.05.15
▣ 연구 배경
○ 우리나라에서 찰벼는 주로 찰밥과 떡으로 이용되어 왔으며, 이외에도 술, 고추장, 유과, 강정 등으로 만들어 활용됨
○ 국내 육성 찰벼 품종은 25종으로, 찰벼 재배 관련하여 색소 발현이나 수량 증진을 위한 시비량 및 재배시기 연구가 일부 진행되었으나, 도정 특성 및 완전미율 향상을 위한 수확적기 연구는 전무한 실정임

▣ 주요 연구성과
○ 조생종인 진설찰은 출수 후 40일 경에 수확한 것이 현미 완전미율과 백미 완전미 도정수율 모두 가장 높았으며, 진부찰은 47일~54일 경에 수확한 것이 가장 높은 백미 완전미율을 나타냄
○ 중생종인 설향찰과 화선찰은 출수 후 54일 경에 수확했을 때 현미 완전미율은 각각 94.0%, 92.9% 범위를 나타냈고, 백미 완전미율도 가장 높았음
○ 중만생종인 백설찰과 동진찰은 출수 후 54일∼61일 경에 수확했을 때 백미 완전미율과 완전미 도정 수율이 높았음
그림. 찰벼의 수확시기별 현미와 백미의 완전미율, 완전미 도정수율

▣ 파급효과
○ 찰벼 품종별 도정특성 및 완전미율을 고려한 수확적기 설정 및 수확 후 품질관리기술 개발로 고품질 찰벼 생산 및 소득 증대에 기여
첨부파일
제2유형(출처표시+상업적이용금지) 본 저작물은 "공공누리 2유형(출처표시+상업적 이용금지)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?
평점주기
담당자: 기획조정과 백채훈|문의전화: 063-238-5142|갱신주기: 년1회
위로